주목하라, 통영연극예술축제
주목하라, 통영연극예술축제
  • 김선정 기자
  • 승인 2019.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연극단체 초대작 6편
한국연극협회 통영지부가 올해 초연하는 ‘나의 아름다운 백합’

2019 통영연극예술축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오는 12일부터 21일까지 열흘간 통영시민문화회관과 벅수골소극장은 ‘삶 내음’을 주제로 펼쳐지는 연극의 향연에 만취할 예정이다.

가장 큰 뼈대는 전국 연극단체 초대작인 TTAF스테이지다. 본격적인 연극무대인 TTAF스테이지는 이 시대가 꼭 주목해야 할 공연 작품 6개로 구성돼 있다.

첫 번째는 개막작품인 ‘극발전소 301’의 ‘만리향’. 중국음식점을 하는 한 가족의 이야기를 대중적이며 사실적으로 풀어낸 작품이다. 2014년도 서울연극제 대상, 희곡상, 연출상, 신인연기상을 수상한 검증된 작품이다.

‘극단 민예’의 ‘꽃신_구절초’<br>
‘극단 민예’의 ‘꽃신_구절초’

두 번째 작품은 ‘극단 유목민’의 ‘메데아 환타지’이다. 고대 희랍비극을 현대적 언어의 이미지로 풀어낸 이 연극은 독특한 연출기법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2019년 루마니아 바벨연극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받아 베스트 연출상을 수상했다.

세 번째 작품은 ‘극단 민예’의 ‘꽃신_구절초’다. 여성의 시각으로 근현대사 100년의 슬픈 역사를 웃음으로 승화시킨 연극이다.

네 번째 작품은 ‘연극집단 반’의 ‘#엘렉트라’다. 그리스 비극 엘렉트라를 알기 쉽고 재미있게 풀어낸 작품으로, 고대 그리스의 신화를 현대적으로 재조명한 창작극이다.

다섯 번째 작품은 ‘극단 이루마’의 ‘당신만이’다. 2019년 경남공연장상주단체 육성지원 레퍼토리공연으로, 일상속의 재미와 감동, 온 가족이 함께 소통, 공감할 수 있는 따뜻한 음악극이다.

마지막 작품은 한국연극협회 통영지부의 올해 초연되는 ‘나의 아름다운 백합’이다. 작년 통영연극예술축제 희곡상 수상 작품으로, 주요무형문화재 10호 통영나전칠기 문화자원을 소재로 한 통영문화콘텐츠 작품이다.

TTAF스테이지의 공연은 전화(통영연극예술축제위원회 055-645-6379)나 인터넷(2019통영연극예술축제)으로 예매가 가능하다.

통영연극예술축제위원회 관계자는 “통영은 신연극의 태동과 발전에서 결코 빠질 수 없는 신연극의 요람지”라면서 “통영의 연극예술자산과 전국의 다양한 형식의 연극예술의 교류, 이 시대가 주목해야 할 연극 및 연극인 발굴을 지원하여 독창적 연극축제로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2019 연극예술축제 전체 일정(색칠된 부분이 6개 연극단체 공연작)
개막작품 ‘극발전소 301’의 ‘만리향’
‘연극집단 반’의 ‘#엘렉트라’
‘극단 유목민’의 ‘메데아 환타지’
‘극단 이루마’의 ‘당신만이’
‘극단 이루마’의 ‘당신만이’
‘극발전소 301’의 ‘만리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