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나잠제주부녀회, 창립 20주년 및 경로잔치
통영나잠제주부녀회, 창립 20주년 및 경로잔치
  • 유순천 기자
  • 승인 2019.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통영나잠제주부녀회(회장 이점희) 창립20주년 기념 및 경로잔치 행사가 지난 8일 미수동 통영나잠부녀회관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고치룡 통영제주도민회장의 사회로 회의와 임원선출에 이어 김덕철 통영수협장이 통영나잠제주부녀회에 지원금을 전달했다.

통영나잠제주부녀회는 나잠어업인의 복지향상 및 연안어업자원 보호․관리를 목적으로 108명의 제주해녀들이 모여 1999년 9월 2일 사단법인으로 설립됐다. 이듬해 통영나잠제주부녀회관을 건립하고 격년제로 창립기념 및 경로잔치를 개최하고 있으며 현재 회원은 186명이다.

제주부녀회장 임기 4년을 마친 이점희 회장에 이어 강옥란 초대회장이 다시 회장에 선출되었다. 강옥란 회장은 20대 중반에 제주도에서 통영으로 정착했으며 제주 출향해녀의 지원을 위해 힘써왔다.

한편, 통영에는 제주도 다음으로 많은 해녀들이 거주하고 있으며, 미수․봉평동 지역에 대부분 거주하고 있다. 2015년 11월 통영대교 아래 물양장에‘제주 해녀상’을 세워 통영에 사는 제주도 출향인의 자긍심을 북돋우고 관광객들에게 좋은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