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미각도서관 새이름 ‘꿈이랑도서관’
어린이미각도서관 새이름 ‘꿈이랑도서관’
  • 김선정 기자
  • 승인 2021.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칭공모전 432건 중 선호도 조사 1위
공사중인 어린이미각도서관 조감도

통영시는 올해 상반기 개관을 앞두고 개최한 ‘어린이미각도서관 명칭공모전’ 심사결과 ‘꿈이랑도서관’이 대상으로 최종 선정되었다.

어린이미각도서관에 대한 상징성과 시민공감대 형성을 위해 지난해 11월 6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이번 공모전에 총 432건의 명칭이 출품돼 열띤 경쟁을 펼쳤다.

통영시는 지난해 12월 1일부터 15일까지 시민대표 및 시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공정한 심사를 실시하고 상위 10건에 대하여 12월 16일부터 올해 1월 8일까지 시와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한 선호도 조사를 합산한 결과 ‘꿈이랑도서관’이 대상을 수상하였다. 대상작 ‘꿈이랑도서관’은 꿈과 함께하는 도서관, 물결치듯 하나하나의 꿈들이 모여드는 모습 등 통영의 맛과 멋, 그리고 미래를 함께 할 수 있다는 도서관을 표현하는 명칭으로 적격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이 밖에도 우수상에는 ‘어린이맛누리도서관’과 ‘통영온새미(味 ,美 ,未)도서관’이 장려상에는 ‘통영맛있는도서관’, ‘통영어린이미각도서관’, ‘통영맛누리도서관’이 선정되었다. 선정된 명칭 6건의 저작권 및 소유권은 통영시에 귀속되며 향후 어린이미각도서관 운영에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통영시 관계자는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로 이번 공모전에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이번 공모전으로 선정된 ‘꿈이랑도서관’이 올 상반기 개관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는 어린이미각도서관 조성사업에 활력을 불어 넣어 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어린이미각도서관 설계 및 제작‧설치 사업은 민선7기 시장 공약사업으로 총사업비 20억원을 투입하여 현. 산양도서관을 통영의 맛과 오감체험을 접목시킨 특화도서관으로 탈바꿈하기 위한 사업이며, 2021년 상반기 준공 및 개관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