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공원 어린이물놀이장 3곳 개장 취소
코로나19로 공원 어린이물놀이장 3곳 개장 취소
  • 김재옥 기자
  • 승인 2020.0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죽림십자공원 물놀이장

통영시가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 우려에 따라 내달 1일 개장예정이었던 죽림십자공원과 미수해양공원 물놀이장, 정량천 물놀이장 등 어린이물놀이장 3곳의 개장을 취소했다.

죽림십자공원, 미수해양공원 물놀이장은 지난해 여름 3만명 이상의 시민이 이용할정도로 여름철 가족단위 휴식공원으로 자리 잡았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는 등 재확산이 우려되고 있어 올해 공원 물놀이시설은 운영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시는 정부의 방역지침에 따라 물놀이시설 운영은 가능하지만 물놀이 시설은 영유아 및 어린이들이 이용하는 시설인 만큼 방역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하지만, 물놀이 시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지키기 어려운 점과 한정된 공간에서 신체접촉의 가능성이 높은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개장은 못하지만 시 공원은 언제나 개방되어 있고,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놀이시설들이 있으니 생활지침을 준수하여 많은 이용과 건강한 여름을 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