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수산물 소비 촉진에 두 팔 걷어
통영시, 수산물 소비 촉진에 두 팔 걷어
  • 통영신문
  • 승인 2019.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800여개 대형 매장에서 통영 굴 할인행사 시작
젊은 층을 겨냥한 즉석식품, 가정간편식 개발 나서

기침체에 따른 수산물 소비둔화로 가격이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통영시가 대규모 판촉활동에 나선다.

통영시 관내 수협들과 가공업체, 전국 대형 슈퍼마켓이 협업으로 특판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특판에서 시는 물류비를 지원하고, 소비지 마켓은 홍보를 맡고, 수협·가공업체는 가격을 낮췄다.

통영 굴(Oyster)은 김장철을 맞아 지난 달 25일부터 전국 800여개 슈퍼마켓에서 할인행사를 시작했고, 굴수협은 11월 30일부터 이틀간 롯데마트 울산점에서 굴요리 시식행사로 통영 굴 우수성 홍보했다.

멸치권현망수협은 12월 10일부터 통영멸치 할인행사를 계획하고 있고, 근해통발수협은 장어수출 감소와 내수소비 급감으로 지난 8월부터 일찌감치 대도시 소비촉진행사와 박람회 참가 등 다각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다. 이런 노력의 결과 내년부터 바다장어가 군부대 선택급식품목에 포함되어 국방부에 납품하는 성과를 냈다.

통영시는 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장기적인 대책도 추진 중이다. 주요 경제활동인구로 가입한 20~30대 젊은 층의 수산물 소비를 위한 즉석식품 개발과 1인 가구와 맞벌이 가정을 겨냥한 가정간편식품도 개발해서 돌파구를 찾는다는 전략이다.

한편, 통영시 관계자는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통영수산물 소비수요 발굴을 위해 학교급식을 본격화할 계획이며, 내년부터 전국영양사협회와 함께 초·중·고 학교급식 맞춤형 레시피 개발사업도 착수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