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문화원, 시민문화학교 수료식과 작품 전시회
통영문화원, 시민문화학교 수료식과 작품 전시회
  • 김선정 기자
  • 승인 2019.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기 수료생 92명의 공연 발표 및 작품 전시 오는 29일
지난 제20기 문화학교 수료식

통영문화원(원장 김일룡)의 ‘제21기 시민문화학교’ 수료식 및 작품 전시회가 오는 29일 오후 3시 통영문화원 동락마루에서 열린다.

‘제21기 시민문화학교’는 지난 3월 8일부터 11월 21일까지 통영시민을 대상으로 전통무용, 한국화, 민화, 하모니카 등 총 6개 강좌를 개설해 운영해 왔으며, 총 92명이 수료할 예정이다.

수료식에서는 시민문화학교 전통무용 및 하모니카 반 수료생의 공연도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화, 민화, 서예 강좌 수료생 및 강사의 작품 68점도 통영문화원 전시실에서 12월 6일까지 전시된다. 또한 지난 7월 26일부터 10월 4일까지 운영된 ‘전통공예-통영나전칠기 강좌’의 수료생 및 강사의 작품 57점도 문화학교 수료생 작품과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김일룡 문화원장은 “앞으로도 문화원의 시민문화학교가 평생 교육의 장으로 더욱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열과 성의를 다하겠다.”고 말했다.

통영문화원은 지난 1998년 문화관광부로부터 향토문화사회교육기관인 ‘한국문화학교’로 지정받으면서 시민문화학교 강좌를 시작했다. 그동안 시민문화학교는 시민들에게 배움에 대한 기회를 제공하고 건전한 여가 선용을 하도록 운영돼 왔으며, 그동안 2천여 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지난 제20기 문화학교 작품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