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죽림초, 생명의 골든타임 4분의 기적 경험
통영 죽림초, 생명의 골든타임 4분의 기적 경험
  • 유순천 기자
  • 승인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죽림초, 5학년 대상 심폐소생술 체험교육

통영 죽림초등학교(교장 서광훈)는 지난 9일 5학년 학생 223명을 대상으로 강당에서 통영소방서와 연계한 심폐소생술 교육을 했다.

이날 교육은 통영소방서 죽림119안전센터의 최수현 응급 구조사가 심폐소생술의 중요성과 사례 등 심폐소생술 이론 등을 교육한 뒤 학생들이 직접 CPR(심폐소생술) 인형을 이용해 실습해보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학생들은 언제든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에 대한 처치요령, 응급상황 시 119 신고요령 등을 익혔다. 특히 CPR 전문강사의 지도에 따라 응급처치방법, 자동심장충격기 체험, 흉부압박법 등을 직접 체험했다.

통영소방서 관계자는 심폐소생술의 실시율이 1∼2%로 낮은 우리나라에서 선진국의 10% 수준으로 높이기 위해서는 학교 교육이 확대될 필요가 있으며, 응급환자 발견 시 4분 내로 심폐소생술을 한다면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교육에 참여한 5학년 학생은 “응급상황 발생 시 두려워하지 않고 적절한 조치를 취할 수 있을 것 같고, 가족들에게도 심폐소생술의 중요성과 단계별 방법을 알려주어야겠다.”라고 자랑스럽게 전했다.

교육과정을 지켜 본 서광훈 교장은 “최근 학생들이 심폐소생술로 생명을 구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이번 교육이 각종 안전사고가 많은 환경에서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생명의 소중함과 안전의식을 키우는 좋은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생명을 살리는 기적의 골든타임 4분, 심폐소생술 교육은 9월 말경 6학년 전체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차례 더 진행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