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지원으로 창업의 꿈 이룬 청년들
통영시 지원으로 창업의 꿈 이룬 청년들
  • 유순천 기자
  • 승인 2019.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식업, 체력단련장업, 인테리어업 등 4개소 개업

통영시가 지원하는 청년 예비창업자 4명이 개업으로 창업의 꿈을 이루었다. 나머지 1명도 내달 개업을 앞두고 있다.

시가 추진하는청년창업 1번가 통영드림존 조성사업은 청년 예비창업자의 창업 공간 조성을 통해 지속가능한 청년일자리 토대 마련과 지역 내 성공적 정착을 돕기 위한 사업이다.

시는 지난 3월부터 청년 예비 창업가들의 사업아이템을 신청 받아, 심사를 거쳐 5명의 예비창업자들을 선정하였으며 청년창업실무교육 및 경영컨설팅 등을 지원해 왔다.

그 결과 5개소 중 요식업(중식, 일식), 체력단련장업, 인테리어업(페인트디자인) 등 4개소가 7월 중 개업했으며, 나머지 예비 창업자 1명(디저트 카페)도 8월중 개업을 목표로 점포 시설공사 중이다.

사업참여자 ‘페인트디자인/아카데미’ 대표 우민수 씨는이번 사업 참여를 통해 마음속으로 구상해 왔던 사업을 구체적으로 실현시켜서 기쁘고, 또한 창업 이후에도 끝이 아니라 지금부터 새로운 도전이라 생각하고 성실히 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사업 2년차인 2020년에도 청년창업자들이 지역 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경영 컨설팅을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