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림초 생존수영체험교실, “바다에서 살아남기”
죽림초 생존수영체험교실, “바다에서 살아남기”
  • 김선정 기자
  • 승인 2019.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생존훈련(저체온증 대처법)과 선박탈출훈련(슬라이딩 탈출).

죽림초등학교(교장 서광훈) 5, 6학년 학생들은 지난달 25∼26일에 ‘해양생존체험교실’에 참여했다. 평림동 바다에 접해 있는 해양소년단 거북선캠프에서 이루어진 이번 교육은 경상남도교육청이 운영하고 한국해양소년단 경남남부연맹이 함께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학생들은 직접 바다에 들어가 선박비상탈출체험(선박비상탈출법, 구명뗏목 승선법), 선박화재대처법(경보기 작동법, 연무체험), 생존수영(구명조끼 착용법, 저체온증 대처) 등을 익혔다.

물을 무서워하던 아이들도 선박비상 탈출 체험장에서 이뤄진 슬라이딩 탈출, 선박에서 직접 뛰어내리기 등의 실습을 통해 점차 바다에 적응해 갔다.

물놀이 안전수칙, 선박사고 생존법 등 해양안전사고 예방이론교육을 먼저 받고, 소화기를 이용한 해양선박화재 진화 방법을 직접 실습해 보는 시간도 가졌다.

해양생존훈련(저체온증 대처법 등)과 선박탈출훈련을 체험한 학생들은 정말 유익한 교육이었다며 “오늘 배운 내용을 가족들에게도 가르쳐줘야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소화기를 이용한 선박화재 진화 실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