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몸어르신 방문, 사량면의 어버이날
홀몸어르신 방문, 사량면의 어버이날
  • 김선정 기자
  • 승인 2019.0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량면사무소(동장 박성태)는 어버이날을 맞이하여 5월 7일 사량면새마을협의회(회장 김영민) 및 새마을부녀회(회장 박둘선)와 함께 관내 저소득 홀몸어르신 2가구를 방문하여 카네이션과 위문품을 전달했다.

홀몸어르신들께 직접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면서 사시는 건 어떤지, 건강은 어떤지를 묻는 화기애애한 시간.

가족이 없어 외로운 독거노인들은 모처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돈지마을 어르신은 “건강이 좋지 않아 걷기가 힘들어 집안에서 혼자 생활하는 시간이 많은데 어버이날이라고 카네이션도 달아주고 집까지 찾아와 주어 너무 고맙다.”고 함박웃음을 지어보였다.

박성태 사량면장은 “앞으로도 어려운 주민들을 위한 사회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고 특히 홀몸어르신들이 이웃과 함께 한다는 공동체 의식을 느낄 수 있는 따뜻한 사량면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