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북신전통시장과 수다마켓, 뜻밖의 콜라보 플리마켓
통영북신전통시장과 수다마켓, 뜻밖의 콜라보 플리마켓
  • 통영신문
  • 승인 2019.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북신시장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는 기회

통영북신전통시장 상인회(회장 양승국)는 수다마켓과 협업을 통해 3월 23일 12시 30분부터 충무중앙교회 주차장에서 첫 플리마켓을 개최한다.

이번 플리마켓에는 통영과 인근지역에서 플리마켓 전문 판매자로 활동해 온 셀러들 뿐 아니라 그동안 시장에서 오랫동안 영업을 이어온 약 35개의 북신전통시장 상점이 한 자리에 모이게 돼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그동안 지역 내 대형마트와의 협업을 통해 플리마켓을 개최했던 수다마켓이 최초로 전통시장과 협업을 하게 된 점이 이채롭다는 평가다.

 ‘북신시장@수다마켓’에서는 다양한 먹거리뿐 아니라 장신구와 의류, 그동안 전통시장에서만 판매되던 상품들까지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또 참여고객을 위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고객들의 발걸음을 이끄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북신시장@수다마켓에 참여하는 북신전통시장 상인들은 “같은 제품이라도 새로운 환경에서 새로운 고객에게 판매할 수 있다는 생각을 하니 기분이 좋다”며 “특히 이번 기회를 통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어 더 좋은 상품을 개발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통영북신전통시장의 양승국 상인회장은 “전통시장이라 해서 변화에 둔감할 것이라는 생각은 오해다”라며 “상인들 중 많은 수는 조금이라도 더 나아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플리마켓 행사가 북신전통시장의 젊고 신선한 이미지를 고취시키는 좋은 자극제가 될 것이라 생각하며 앞으로 더 많은 상인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회장으로서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문의는 통영북신전통시장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단(055-649-6869)으로 하면 된다


1) 통영에 거주하는 주부들로 구성되어 플리마켓을 전문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단체
2) 안 쓰는 물건을 공원 등에 가지고 나와 매매나 교환 등을 하는 시민 운동의 하나. '벼룩시장'을 의미하는 'flea market'이 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