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경찰서, 주민과 함께 공·폐가 진단
통영경찰서, 주민과 함께 공·폐가 진단
  • 김선정
  • 승인 2019.0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경찰서(서장 하임수)는 지난 12일, 동행순찰단을 구성하여 중앙·문화·항남동 일원에서 국가 안전대진단과 연계한 범죄취약지 합동점검을 했다.

통영경찰서·통영시청 건축과장·시의원·지역주민이 참여한 동행순찰단은 공·폐가 밀집지역을 점검 장소로 선정하여, 주민 불안요소와 환경개선이 필요한 범죄 취약 요인을 면밀히 점검하였다. 

또한 공·폐가로 인한 주민 불안요소를 제거하기 위해서 지자체에 중단된 계획도로 정비 공사를 빠른 시일 내 완료할 것을 촉구하고, 공사 일정에 맞춰 범죄예방을 위한 방범용 CCTV와 가로등 설치를 협의하였다.

통영경찰서는 서피랑 공중화장실에 여성 안심비상벨을 설치해달라는 주민 건의를 받아, 방범시설물 설치를 요청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