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내가 일류 요리사~!!
오늘은 내가 일류 요리사~!!
  • 유순천
  • 승인 2019.0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도면 자원봉사협의회, 급식봉사로 이웃사랑 실천

광도면자원봉사협의회(회장 이명해)는 지난 7일 방학을 맞은 아이들을 위해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한부모가족 복지시설(신애원)에 전달했다.

자원봉사협의회 회원들은 매년 방학기간 동안 주 2회 신애원을 방문해 아이들이 좋아하고 영양 가득한 음식과 간식을 엄마의 마음으로 정성스레 만들어 18세대 총 46명에게 제공해 오고 있다.

이명해 회장은 맛있게 먹는 아이들을 보며 “급식봉사를 통해 아이들이 방학기간동안 영양가 있는 음식을 먹고 더 건강해졌으면 좋겠다.”며 “아이들 뿐만 아니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이웃을 찾아 지속적인 돌봄활동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영민 광도면장은 “미래자원인 아이들의 급식봉사를 통해 따뜻하고 밝은 광도면을 위해 한발 더 나아가게 됐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을 위해 자원봉사협의회 회원들이 많은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광도면 자원봉사협의회는 매월 홀로 가구 중 스스로 음식 조리가 어려운 거동불편 어르신, 장애인, 질환자 가정에 밑반찬을 직접 조리해 배달하고 안부를 확인 하는 등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