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태 산양읍체육회장, 빨래방 사업 200만 원 기탁
정종태 산양읍체육회장, 빨래방 사업 200만 원 기탁
  • 김재옥 기자
  • 승인 2021.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현 산양읍체육회장(태일전기 대표)(왼쪽)과 류성한 산양읍장(오른쪽)

정종태 산양읍체육회장이 주민자치위원회 특수시책으로 추진 중인 ‘빨래방 임대소 설치·운영 사업’을 위해 현금 200만 원을 기탁했다.

지난 8일 이재현 주민자치위원장의 기탁에 이어 지난 15일에는 정종태 회장이 산양읍체육회 대표로서 100만 원, ㈜태일전기 대표로서 100만 원을 더해 총 200만 원의 현금을 기탁한 것이다.

‘빨래방 임대소 설치·운영 사업’은 지난해 10월 월례회 때 의결된 산양읍주민자치위원회 특수시책으로, 오랫동안 세탁하지 않은 대형 빨랫감(이불 등)이 독거노인 세대의 보건위생을 저해한다는 점에 착안했다. 기존의 찾아가는 빨래방 사업과는 다르게 산양읍민이라면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다는 차이점이 있다.

정종태 대표는 “11기에 이어 12기 활동에도 열의를 가지고, 주민자치 특수시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어 읍민의 복리증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읍 체육회와 위원 개인의 기탁금은 내달 개소 예정인 빨래방 임대소 사업에 필요한 세탁기 및 건조기 구입에 쓰일 예정이다.